한살림원주 자주점검활동

 – 부림제지 –

 

 

부림제지는 1985년 환경오염과 펄프수입을 줄이고자 우유팩을 재활용하여 화장지를 제조하는 공장을 설립하여 형광증백제, 색소, 표백제 등이 없어 몸에 해롭지 않은 화장지류를 생산하는 곳입니다.

한살림과는 1992년경부터 인연을 맺어왔으며 우유팩을 재활용하는 생산방식에 공감한 많은 한살림 조합원들이 우유팩 수집 운동을 벌여 부림제지에 전달하고 있습니다.

 

 

현재 부림제지에서는 숲사랑 뽑아쓰는 주방휴지(3상자)숲사랑 2겹둥근휴지(12롤), 숲사랑 3겹둥근휴지(18롤), 숲사랑 미용사각휴지(3상자), 여행용화장지(50장*4봉) 등을 공급하고 있습니다.

 

 

점검을 시작하기 전 부림제지 정상현 이사님으로 부터 카탈로그를 보며 부림제지에 대한 소개와 안전한 화장지가 만들어지는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들었습니다.

한살림에 공급되는 휴지류는 우유팩 제조과정에서 발생하는 잔여부분을 모아서 이것을 휴지로 가공하고 있어 한 번도 사용되지 않은 우유팩 원지 그대로를 휴지로 제조하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펄프는 삼정제지에서 수급받고 있으며, 부림제지에서 수집한 우유곽을 교환하여 구입하고 있습니다. 또한, 사용된 우유팩은 여러번의 세척과 분쇄과정을 거쳐 재가공 되고 있다고 합니다.

 

 

사람 키보다 큰 원지가 압축, 절단 등의 과정을 거쳐 3겹화장지가 되는 과정에 대해 정상현 이사님이 설명해 주고 계십니다.

 

 

큰 원지가 압축과정을 거쳐 사진처럼 둥근휴지가 만들어지고 있는 모습입니다.

 

 

이렇게 만들어진 3겹 휴지가 포장이 되어 창고로 이동되어 조합원에게 전달되게 됩니다.

 

 

창고에 산처럼 쌓인 화장지의 모습입니다.

한살림원주에서는 마을모임 및 소모임 등에서 부림제지 화장지의 우수성을 호오보하고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자주점검 활동을 홍보할 예정입니다.

그리고 우유팩 모음 행사기간을 늘려 재활용운동이 지속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